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예슬, 테디 열애 인정 과거 발언 화제…“요즘 외롭지 않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한예슬, 테디 열애 인정 과거발언. / SBS


배우 한예슬이 작곡가 테디와의 열애설을 인정한 가운데 TV방송에서 이를 이미 인정한 듯한 과거 발언이 새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예슬은 지난달 2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 “가을도 다가오는데 외롭지 않냐”라는 질문에 “어렸을 때는 외로움을 많이 탔던 것 같은데 요즘 괜찮다”고 말했다.

25일 여성잡지 우먼센스는 한예슬과 그룹 원타임 출신 YG엔터테인먼스 소속 프로듀서 테디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당시 방송에서 한예슬은 “요즘 연하남들이 예쁘긴 하더라”면서도 “그걸 인정하면 나이든 것 같으니까 난 아직도 연상이 좋다”라고 이야기했다. 테디는 한예슬보다 3살 연상이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첫 만남을 가졌다. 이후 연인으로 발전해 6개월째 열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예슬과 테디는 각각 미국에서 오랫동안 생활해왔기에 비슷한 정서로 쉽게 가까워진 것으로 전해졌다. 열애 소식이 알려진 뒤 두 사람은 각각 소속사를 통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테디는 1998년 힙합 그룹 원타임으로 데뷔한 후 현재 YG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로 활동 중이다. 한예슬은 2011년 KBS2 드라마 ‘스파이명월’ 출연 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