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샘 해밍턴 사과 “굉장히 미안하고 죄송해요”…호주 여대생 피살사건에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샘 해밍턴이 최근 발생한 호주 여대생 살인사건에 대해 안타까운 심경을 전하며 사과까지 했다.

샘 해밍턴은 26일 트위터에 “호주에 공부 겸 일하러 갔는데 목숨 잃은 게 진짜 마음에 너무 걸린다”며 안타까움을 표시했다.

그러면서 “RIP, 호주 사람으로서 굉장히 미안하고 죄송해요”라는 사과의 말을 전했다.

앞서 지난 25일(현지시간) 호주 언론은 워킹홀리데이로 호주에 갔던 여대생 P(23)씨가 호주 브리즈번 도심 인근 공원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이어 26일 퀸즐랜드주 경찰은 P씨를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호주 청년 알렉스 로벤 맥이완(19)을 체포했다.

샘 해밍턴의 사과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샘 해밍턴 사과를 보니 한국 사랑이 정말 대단한 것 같다”, “샘 해밍턴 사과할 일은 아니지만 마음이 고맙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