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유미 정우 언급 뒤 “톱스타에게 대시받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유미 정우 언급 이어 톱스타 대시 고백

배우 김유미가 남자친구인 정우를 언급해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톱스타에게 대시를 받았다고 고백해 화제다.

김유미는 2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네 멋대로 해라’ 특집에 출연해 남친 정우를 언급한 뒤 이같은 사연을 밝혔다.

이날 김유미는 “다섯 손가락에 들 만한 톱스타에게 대시를 받은 적이 있다고 한다. 한 둘이 아니라더라”라는 MC의 질문을 받자 “아무래도 활동을 오래 하다보니 많은 분들을 만나게 되더라. 작품이나 사적으로도 그분들이 오셨다 가시는 자리가 생긴다”라고 말했다.

MC들은 톱5 배우로 정우성, 원빈, 강동원 등을 꼽았지만, 김유미는 “순간적으로 좋은 감정이 들 수 있지 않느냐”라고만 답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이날 김유미는 정우와의 데이트와 관련해 “정우가 먼저 고백했다”라고 설명해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