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女가수, 생일날 속옷노출 사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팝스타 리타 오라가 2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한 나이트클럽에서 나오다 속옷을 노출하는 아찔한 장면이 포착됐다.
스플래시뉴스


팝가수 리타 오라가 속옷 노출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전문매체 스플래시뉴스는 영국의 팝가수 리타 오라가 지난 2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소호의 한 나이트클럽에서 나오다가 속옷을 노출하는 아찔한 장면이 포착됐다고 28일 전했다.

유고슬라비아 출신인 리타 오라는 이날 23번째 생일을 맞아 영국 힙합 듀오 리즐 킥스 멤버 조던 스티븐스와 유명모델 켈리 브룩과 함께 나이트클럽을 찾았다.


이날 거의 새하얀 금발 파마머리를 한 리타 오리는 허벅지 위쪽까지 과감하게 앞이 트인 선홍색 드레스를 입고 잿빛 밍크 코트를 걸쳐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과시했다.

그러나 밤새 생일파티를 즐기고 새벽 4시쯤 나이트클럽을 나오던 리타 오라는 사진기자들에게 민망한 장면을 포착당했다. 허벅지 위쪽까지 트인 드레스 사이로 하얀색 속옷을 노출해버린 것.

그러나 리타 오라는 이내 파티에 함께 했던 유명 DJ 캘빈 해리스의 에스코트를 받으며 옷매무새를 다시 고치고 현장을 떠났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