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말 박스오피스] 정재영 주연 ‘열한시’ 정상 등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영화 ‘열한시’가 주말 박스오피스에서 정상을 차지했다.

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정재영 주연의 ‘열한시’는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1일까지 주말 사흘간 512개 관에서 37만 7175명을 동원해 데뷔와 함께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은 44만 9099명이다. 옥택연·이연희 등이 주연으로 출연한 ‘결혼전야’는 421개 관에서 23만 3139명을 끌어모아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올라 2위다. 누적관객은 84만 1565명이다.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헝거게임: 캣칭 파이어’는 416개 관에서 20만 6556명을 더해 누적관객 86만 9239명을 모았다. 순위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3위를 차지했다.

2013-12-03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