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안녕하세요 이영자 닮은꼴 등장… “먹을 때 제일 닮았다” 폭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녕하세요’ 이영자 닮은꼴이 화제다.

2일 방송된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이영자와 닮아서 고민이라는 20세 청년 한만혁 씨가 출연했다.

한 씨는 ‘이영자가 싫어요’라는 제목으로 이영자의 외모와 닮아 고민이라는 사연을 털어놨다.

친구들의 놀림은 물론 소개팅에서 거절당하거나 아예 소개팅이 들어오지 않는 등 여자친구를 사귈 수도 없다는 내용이었다.

사연이 소개된 뒤 한 씨가 얼굴에 상자를 뒤집어쓴 채 등장했고, 모두의 궁금증이 쏠렸다. 한 씨가 얼굴을 공개하기 위해 상자를 들어올리자 방청석이 초토화될 만큼 웃음이 터져나왔다.

한 씨는 ‘안녕하세요’의 MC인 이영자와 똑같은 외모를 보였고, “먹을 때 특히 닮았다”며 치킨을 먹음직스럽게 먹는 모습도 보였다.


한 씨는 “친구들의 소개로 소개팅을 나가면 여자분이 누굴 닮았다고 한다”면서 “전화를 한다고 밖으로 나가면서 가방을 들고 나가버린다”는 사연도 밝혔다.

그러면서 “원래는 성격이 밝았는데 점점 소극적으로 바뀌고 있다. 처음보는 사람을 어떻게 대해야 할지 모르겠고 말수도 줄어들었다”며 이영자 닮은꼴로 가장 큰 고민이 성격의 변화임을 밝혔다.

이영자는 자신과 닮은 청년의 모습에 즐거워하면서 “제가 더 열심히해서 저를 닮았다는 게 부끄럽지 않게 하겠다”면서 “저는 주변 사람들을 잘 되게 하는 복이 있다. 만혁 씨도 사람들에게 복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용기를 북돋아주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가창력 특집으로 인순이, 소냐, 효린, 더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특히 더원은 각종 사업을 벌이느라 빚이 20억이라고 소개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