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동건 팬클럽 ‘아도니스’, 영화 ‘우는 남자’ 스태프에 깜짝 선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장동건의 공식 팬클럽 ‘아도니스’가 영화 ‘우는 남자’ 촬영 현장을 방문해 배우와 스태프들을 위해 깜짝 선물을 전달했다.

‘아도니스’는 1일 영화 ‘우는 남자’ 촬영이 진행되는 부산을 직접 방문해 100인분의 삼계탕과 함께 커피 등 차를 선물했다.

또 촬영 중 보온은 물론 편하게 입을 수 있는 티셔츠를 제작해 전체 스태프들에게 전했다. 티셔츠에는 ‘우는 남자’와 장동건의 얼굴 그리고 팬클럽 이름 ‘아도니스’가 새겨져 있었다.

장동건은 “추운 날씨에도 촬영장까지 와서 고생하실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해 뜻 깊은 선물을 주셔서 감동받았다”며 “모든 ‘우는 남자’ 스태프들도 매우 기뻐했다. 더욱 열심히 촬영해 멋진 영화로 보답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장동건이 현재 촬영 중인 영화 ‘우는 남자’는 영화 ‘아저씨’를 연출한 이정범 감독의 3년만의 신작이다. ‘우는 남자’는 베테랑 킬러 ‘곤’과 그의 타깃이 되는 여자를 둘러싼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장동건이 주인공 킬러 ‘곤’ 역을 맡았고 타깃이 되는 상대역은 배우 김민희가 연기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