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영화 ‘고양이 소녀’ 출연 재연배우 이수완 화제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연배우로 이름을 알린 이수완(37)이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고양이 소녀’가 화제다.

영화 ‘고양이 소녀’는 배우 지망생인 준철(이수완 분)과 준철의 선배 집에서 사육당하는 고양이 소녀(히로사와 소우 분)의 이야기를 담았다.

’고양이 소녀’는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의 작품으로 지난달 28일 개봉했다. 영화 ‘고양이 소녀’에는 MBC ‘신비한 TV 서프라이즈’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재연 배우 이수완이 파격적인 연기변신에 도전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영화에서 ‘고양이 소녀’는 준철의 매니저에게 이용당해 속옷모델, 야동 촬영까지 하게 되며 급기야는 준철의 데뷔를 위해 감독에게 성상납까지 하게 된다.

고양이 소녀 역에는 일본배우 히로사와 소우가 출연해 말 못할 과거로 말하는 법을 잊은 소녀를 연기했다.

고양이 소녀 화제 소식에 네티즌들은 “고양이 소녀 기대된다”, “고양이 소녀 벌써 개봉한건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