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만다 사이프리드 “싸이는 굳이 한국가수라 할 필요없다” 언급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을 방문한 할리우드 배우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가수 싸이를 언급해 화제가 되고 있다.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3일 서울 역상동 라움에서 진행된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 ‘끌레드뽀 보떼(cle de peau BEAUTE)’와의 기자회견에서 좋아하는 K팝 스타로 싸이를 꼽았다.

이날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내 오스트리아 친구가 한국 남자와 결혼했다. 친구의 아이들이 ‘강남스타일’을 듣고 춤추는 모습이 너무 귀여웠다”면서 “그때부터 나도 싸이의 팬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싸이는 월드가수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굳이 한국 가수라고 말할 부분은 없을 것 같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영화 ‘맘마미아’, ‘레미제라블’ 등에 출연하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았다.

이번 내한 일정 동안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기자회견, 자선 디너파티, 팬사인회, 뷰티화보 촬영, 방송 출연 등 다양한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