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총리와 나’ 윤아, “불륜·클럽 루머 억울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윤아가 4일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앰배서더 서울 호텔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총리와 나’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