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문근영 동갑내기 이파니 “내가 더 섹시해” 몸매 관리 비결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파니 “내가 문근영보다 낫다”

배우 이파니가 문근영과 동갑이라는 사실이 밝혀져 화제다.

5일 오전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 출연한 이파니는 “문근영과 동갑”이라고 밝혀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파니는 “19살 때부터 비교를 당했다”며 억울한 표정을 지었다. 하지만 이파니는“문근영과 본인 중 누가 더 낫냐”는 질문에는 “내가 더 낫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파니는 “문근영 씨는 귀엽지만, 나는 섹시함까지 갖추지 않았냐”며 이유를 설명했다.

이파니는 “출산 후 영화를 찍어야 해서 두 달 만에 30kg을 감량했다”며 “평소 오일을 이용한 셀프 마사지를 즐긴다. 출산 후 탄력이 떨어진 가슴과 엉덩이를 항상 신경 써서 관리한다”고 설명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