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집으로 가는 길’ 전도연, 강남역 목격담…고수는 어디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전도연의 강남역 목격담이 화제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전도연 강남역 목격담’이라는 제목으로 여러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해당 사진은 지난 3일 서울 강남역에서 진행된 KBS2 ‘연예가중계’ 게릴라 데이트 현장으로 전도연은 리포터와 함께 강남역을 거닐거나 떡볶이를 먹는 모습 등이 담겨있다.


특히 오랜만에 번화가에 모습을 드러내는 전도연의 깜짝 등장에 강남역을 오가던 시민들은 순식간에 전도연의 주변을 에워쌌다. 너도 나도 휴대전화로 전도연의 사진을 찍기 위해 몰려들면서 강남역 일대가 마비되기도 했다.

무엇보다 긴 헤어스타일과 블랙 패션, 전도연의 무결점 도자기 피부를 실제로 본 강남역 시민들의 감탄이 현장에 끊임없이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전도연은 영화 ‘집으로 가는 길’을 통해 2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한다. 고수와 함께 호흡을 맞췄으며, 오는 11일 개봉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