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영화 ‘화려한 외출’ 19禁 노출 김선영은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화려한 외출 주연 김선영은 누구?

‘한국판 개인 교수’라는 이름을 달고 배우 김선영(33)이 수위 높은 노출을 선보여 화제가 된 가운데 배우 김선영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영화 ‘화려한 외출’은 화려한 삶을 사는 인기 작곡가 희수(김선영 분)와 아직 모든 것이 서툴기만 한 순수한 19살 승호(변준석 분)의 사랑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999년 영화 ‘광대버섯’으로 데뷔한 김선영은 트로트 그룹 ‘오로라’의 멤버로 활동하기도 했다. 김선영은 OCN ‘직장 연애사’, 채널CGV ‘색시몽’, XTM ‘앙녀쟁투’ 등 다양한 케이블 드라마에 출연했으며, 2008년에는 영화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에 출연했다. 김선영은 지난 9월 개봉된 영화 ‘소원택시’에서도 이에 못지 않은 베드신을 선보인 바 있다.

김선영은 지난달 22일 ‘제34회 청룡영화상’ 레드카펫에서 등 전체에 문신을 한 뒤 시스루 드레스를 입어 화제를 모았다. 김선영은 등에 문신을 새겨넣기 위해 6시간을 공들였다고 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