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월드컵 조추첨 결과보다 페르난다 리마에 시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일 새벽 2014 브라질 월드컵 조추첨 결과가 발표된 가운데 월드컵 조추첨 결과보다 사회를 맡은 페르난다 리마를 향해 전세계 축구팬들의 시선이 쏠렸다.

이날 사회를 맡은 브라질의 유명 배우 겸 모델 페르난다 리마가 전세계 축구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월드컵 조추첨 결과를 발표한 페르난다 리마는 현재 브라질 현지 TV 프로그램 ‘아모르&섹소’(Amor & Sexo)를 진행하고 있다. ‘아모르&섹소’는 남녀 관계와 섹스를 주제로 게스트를 초청해 평소 쉽게 하지 못하는 이야기를 터놓고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함께 사회를 맡은 로드리고 힐버트는 페르난다 리마의 연하 남편이다.

올해 36세인 페르난다 리마는 모델 치고 비교적 많은 나이임에도 나이를 무색케하는 몸매와 미모로 전세계 축구팬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페르난다 리마는 과거 화보에서 육감적이고 탄탄한 비키니 몸매를 드러내기도 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브라질 미녀 특유의 구릿빛 피부와 건강미 넘치는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