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영상자료원 ‘예루살렘의 발자취’ 상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영상자료원은 이스라엘 대사관의 후원으로 오는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시네마테크KOFA에서 다큐멘터리 ‘예루살렘의 발자취’(2013)를 상영한다고 7일 밝혔다.

‘예루살렘의 발자취’는 이스라엘 다큐멘터리의 대부 데이비드 페를로브 감독의 ‘예루살렘에서’(1963)의 상영 50주년과 페를로브 감독의 10주기를 기념해 서울, 뉴욕, 뮌헨, 상하이를 포함한 전 세계 50개 도시에서 상영된다. ‘예루살렘의 발자취’는 페를로브의 ‘예루살렘에서’를 보고 받은 영감을 토대로 예루살렘에 대한 시선을 담은 학생들의 단편 9편과 ‘예루살렘에서’를 엮은 작품이다. 페를로브는 ‘예루살렘에서’와 1973~1983년 발생한 이스라엘 사회의 변화상을 포착한 ‘다이어리’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2013-12-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