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엑소·에이핑크 음성파일 유포자’, 수호에 문자… “협박하는거니”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이돌 그룹 엑소와 걸그룹 에이핑크가 게임 도중 나눈 대화라며 음성파일을 유포한 네티즌이 엑소의 멤버와 나눈 문자 메시지 내용이 11일 공개됐다.

공개된 문자의 상대방은 ‘김준면’이라는 이름으로 저장돼 있다. 이는 엑소 리더 수호의 본명이다.


문자를 살펴보면 음성파일 유포자는 “에이핑크와 게임하며 녹음한 이 파일을 유포해도 고소하지 않겠냐”고 묻고 있고 김준면은 “협박하는 거니. 그래서 원하는게 뭐니”, “에이핑크 멤버들 아닙니다. 다른 그룹에 피해주지 마세요”라고 대응했다. 유포자가 거듭 고소여부를 묻자 김준면은 결국 “그게 궁금하면 법원에 물어봐. 나한테 연락하지 말고”라며 분통을 터뜨렸다.

문제의 음성파일에는 젊은 남녀 여럿이 온라인 게임을 하면서 나눈 대화 내용이 들어있다. 이 가운데는 일부 욕설이 담겨있기는 하지만 심각한 수준은 아니다.

에이핑크의 소속사인 에이큐브엔터테인먼트는 대화 속 여성이 에이핑크의 멤버가 아니라고 강조했다. 엑소의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엑소 멤버 중 한 명이 지인들과 게임을 한 대화가 담긴 음성파일”이라고 일부 인정했다. 하지만 “대화에 등장하는 여성은 일반인”이라면서 에이핑크의 멤버와 나눈 대화가 아니라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