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신혜 종영 소감 “소중한 사람들 많이 얻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신혜가 ‘상속자들’ 종영 소감을 전했다.

SBS 수목드라마 ‘상속자들’에 출연한 박신혜는 지난 12일 밤 자신의 트위터에 “은상이로 지내는 4개월의 시간 동안 참 많이 웃고 울었습니다. 소중한 사람들을 참 많이 얻었습니다.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한 모든 스태프분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상속자들을 사랑해주신 많은 여러분 감사합니다”라고 종영 소감을 남겼다.

박신혜는 종영 소감과 함께 ‘상속자들’에 함께 출연한 배우 김우빈, 박형식, 전수진, 김지원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배우들은 환하게 웃으며 다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네티즌들은 “박신혜 종영 소감 짠하다”, “박신혜 종영 소감, 작품에 대한 애정이 많이 묻어나네”, “박신혜 종영 소감 보니 배우들과 진짜 친구가 된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상속자들’은 마지막회에서 25.6%(닐슨코리아)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인기리에 막을 내렸다.

사진 = 박신혜 트위터

뉴스팀 boo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