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해피투게더’ 이휘재“나경은, 유재석 이상형 아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2일 방영된 KBS 2TV ‘해피투게더’(이하 해투)에서는 예능 프로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진 이휘재·추성훈·장현성·타블로가 함께 했다.



이 날 방송에서 이휘재가 절친한 동료들인 유재석에 폭로전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이휘재이 먼저 유명MC가 되기 전 유재석이 이훈 ·김한석 등과 어울리면서 생겼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휘재는 “이훈이 결혼 후 아내와 싸우고 나서 친구들을 노래방으로 불렀다. 친구들뿐만 아니라 정준하가 아는 여성분들이 합석할 예정이었다. 그런데 이훈의 아내분이 이 곳을 알아내서 노래방 안으로 들어왔다. 유재석은 정준하의 지인인 줄 알고 자기 옆자리를 비워주며 그녀에게 술을 권하더라.”라고 밝혔다. 이말을 듣고 박명수는 박장대소하며 실수를 한 유재석을 놀렸다.



이휘재는 또“(오랫동안 함께 놀아 온 친구로서) 유재석의 이상형은 어떤 가?”라는 신봉선의 질문에 “최소한 제수씨(유재석의 아내 나경은)는 아니다.”라고 답해유재석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연예계의 소문난 마당발 이휘재의 폭로는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유재석이 몰래 소개팅을 나갔다가 현장에서 이휘재에게 들켰던 이야기도 들려주었다.



이외 이휘재는 허경환이 옥수동에서 모 여성을 만나 먹고 있던 비빔밥을 뺏어먹었던 이야기 등 에피소드를 쉼 없이 쏟아내 출연진들은 그의 정보력에 놀라워했다.



이날‘해투’ 야간매점에서는 타블로가 만든 ‘굿모닝 삼겹샌드’가 호평을 받아 야간매장 62호 메뉴로 등극했다. ‘굿모닝 삼겹샌드’는 버거용 빵 안에 버터, 쌈장, 상추, 삼겹살이 조화를 잘 이룬 메뉴로 평가 받았다.



사진 캡쳐 = KBS 방송캡쳐

이문수 연예통신원 dlans0504@naver.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