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사랑 앞머리 변신, 엄마 야노시호 “일본괴물 갓파 같아” 돌직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추사랑 앞머리 변신이 화제다.

최근 진행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녹화에서 추사랑은 앞머리 변신을 위해 아빠 추성훈과 함께 미용실을 찾았다.

추성훈은 앞서 추사랑 앞머리 변신으로 핀잔을 들은 바 있다. 그는 나라 요시토모 그림 속 소녀와 똑같은 헤어스타일로 추사랑의 앞머리를 잘랐지만 추사랑의 엄마 야노시호는 “사랑이의 짧은 앞머리가 일본 괴물 ‘갓파’ 같았다”며 직접 헤어스타일을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갓파는 일본 각지의 강, 호수, 바다 등에 사는 요괴의 일종. 바가지 머리를 한 어린아이의 모습으로 머리 꼭대기에 움푹 파인 곳이 있고 거기에는 물이 들어 있는데 물이 없어지면 죽는다는 속설이 있다.

추성훈은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다시 미용실을 찾았다. 이날 추성훈은 “사랑이 머리가 한국에서 난리였다”고 스태프에게 자랑하며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는 후문.

추사랑 앞머리 변신은 오는 15일 일요일 오후 4시 55분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사진 = KBS

뉴스팀 boo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