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하 셀프디스, 가창력+귀여움 있지만..‘신이 빠뜨린 것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하 셀프디스가 화제다.

가수 윤하는 16일 자신의 트위터에 “이게 뭐야!”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은 한 네티즌이 만든 ‘신이 윤하를 만들 때’라는 만화로, 가창력과 귀여움, 그리고 개념을 챙겼지만 실수로 기럭지(키)를 빠뜨린 것을 유머러스하게 담아냈다. 이 유머 만화를 본 윤하도 공감인지 불만인지 자신의 트위터에 직접 공개한 것.

윤하의 셀프디스를 본 네티즌들은 “윤하 셀프디스..공감하는 건가요?”, “윤하 셀프디스..괜찮아요 귀엽고 노래 잘 하니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윤하 트위터 (윤하 셀프디스)

뉴스팀 boo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