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지현 김수현 제작발표회, 톱스타와 외계인? ‘별에서 온 그대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안구호강’ 커플로 등극했다.

전지현과 김수현은 지난 16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극본 박지은/연출 장태유)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전지현은 화이트 시스루 미니 드레스를 입고 청순함과 섹시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했다. 거기에 웨이브 헤어스타일로 우아한 매력을 더했다. 김수현은 블랙 슈트를 입고 남성미를 과시했다.

한편 ‘별그대’는 1609년(광해 1년), 조선왕조실록에 기록된 비행 물체 출몰에 관한 이야기를 바탕으로 작가의 엉뚱하고 황당한 상상이 더해진 팩션 로맨스 드라마.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김수현 분)과 왕싸가지 한류여신 톱스타 천송이(전지현 분)의 기적과도 같은 달콤 발랄 로맨스를 그릴 예정이다. 18일 수요일 오후 10시 첫 방송.

사진 = SBS

뉴스팀 boo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