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수원 ‘1대100’ 최후의 1인… 원조 아이돌의 반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제이워크(J-Walk)의 멤버 장수원이 KBS2 퀴즈 프로그램 ‘1대 100’에 출연해 최후의 1인으로 선정됐다.

17일 방송된 ‘1대 100’에서는 5단계 문제에서 생존자 34명 중 무려 31명이 탈락했고, 개그우먼 이성미, 장수원, 그리고 패널 2명만이 마지막 6단계에 도전했다. 장수원은 여기서 유일하게 정답을 맞히며 최후의 1인으로 등극해 적립금 500만원을 받게 됐다.

진행자인 한석진 아나운서가 “(상금을) 어디에 쓰실 거냐”라고 묻자, 장수원은 “네? 전혀 생각을 못 해서요.”라고 멍한 표정으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장수원은 “원래 이런 퀴즈는 (제이워크의) 재덕이 형이 잘 풀어서 별로 기대를 안했다. 2∼3단계까지 가면 잘한다고 생각했는데 운이 좋게 남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난 9월 장수원은 사랑과 전쟁2에 출연하며 발연기로 ‘장수원 로봇설’에 휘말리기도 했지만, 지난 12일 제이워크의 미니앨범 ‘Love...painfully’를 발매하며 인기행보를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앨범 발매 직후 타이틀 곡 ‘애써’를 포함한 음원들은 소리바다, 멜론 등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등극했다. 또한 제이워크는 KBS 뮤직뱅크, SBS 인기가요 등 가요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