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진 “김슬기, 욕 잘하는 이유는…” 폭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장진 김슬기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 캡처
영화감독 장진이 자신과 함께 ‘장진 사단’으로 불리는 배우 김슬기가 욕을 잘하는 이유에 대해 폭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장진, 박건형, 김슬기, 김연우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슬기는 “욕에 집착해 밥 먹다가도 욕을 한다는 소문이 있다”는 김구라에 말에 “요즘에는 집착 안한다. 이제 질렸다”고 말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김슬기는 “일상생활에서는 오히려 화났을 때는 욕을 안 한다. 욕을 했을 때 재밌을 수 있는 상황에서만 한다. 인생의 구수함을 더해줄 수 있겠다 싶을 때 한다”며 자신만의 욕 지론을 펼쳐 많은 시청자들을 웃음짓게 했다.


MC들은 “장진 감독이 김슬기 욕 캐릭터를 잡아주지 않았냐”고 묻자, 장진은 “약간 보살폈다”고 밝혔다.

장진은 “김슬기의 언어 연기가 찰지다. 또 김슬기가 나이에 비해 속 깊은 발성이 나온다”면서 “남들이 똑같은 시간에 세 마디 욕할 거 김슬기는 구강구조가 잘 움직여 주니까 네 마디, 다섯 마디씩 한다”고 김슬기를 칭찬했다.

한편 이날 장진은 전지현과 이정재에게 작품을 거절당한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