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혼의 모나코 공주, 아들 출산 깜짝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레이스 켈리의 손녀인 모나코의 샬롯 카시라기(27) 공주가 18일(현지시간) 아들을 출산했다고 모나코 왕실이 밝혔다. 카시라기 공주는 공식적으로는 미혼이다.

▲ 모나코의 샬롯 카시라기공주(왼쪽), 영화배우 게드 엘마레.
AP/뉴시스
AFP통신에 따르면 카시라기 공주는 17일 밤 모나코의 프린세스 그레이스 병원에서 아들 라파엘을 낳았다. 아기의 아버지는 약혼자인 모로코 출신 영화배우 게드 엘마레(42)다.

미혼인 카시라기 공주에게는 첫 출산이나 남편 엘마레에게는 이미 전처에서 얻은 아들 한명이 있다.

왕실은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샬롯 공주와 약혼자 엘마레가 아들 라파엘을 얻어 매우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카시라기 공주는 할리우드의 명배우였다가 모나코 왕비가 된 그레이스 켈리와 레니에 3세 국왕의 손녀다. 공주의 어머니 캐롤라인 그리말디는 현 국왕이자 동생인 알베르 2세에 이어 현재 왕의 계승 서열 2순위다.

약혼자 엘마레는 모로코에서 태어난 유대계 배우 겸 코미디언으로 전처인 프랑스 배우 안느 브로쉐와의 사이에서 얻은 12살 난 아들이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