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상, ‘불후의 명곡2’ 전설로 출연…허각·산들·범키 등 역대 최고 총출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윤상


국내 최고 작곡가이자 프로듀서인 윤상이 KBS2 ‘불후의 명곡’ 전설로 출연한다.

’뮤지션이 좋아하는 뮤지션’으로 유명한 윤상은 오는 21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을 예고했다. 이날 방송에는 허각, 이기찬, B1A4 산들, 베스티 유지, 범키와 산이 등 쟁쟁한 후배 가수들이 총출동해 경연을 펼친다.


발라드 가수 허각은 최근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4’에 삽입돼 화제를 모은 윤상의 대표 발라드 ‘가려진 시간 사이로’를 자신의 스타일로 새롭게 편곡해 불렀으며, 감성 발라드 가수 이기찬은 윤상이 작곡한 강수지의 ‘보랏빛 향기’를 선곡했다.

B1A4의 산들은 윤상이 작곡한 황치훈의 ‘추억 속의 그대’를, 보컬그룹 VOS는 김민우의 ‘입영 열차 안에서’를, 베스티의 유지는 ‘한 걸음 더’로 화려한 무대를 꾸민다.

또, 래퍼 범키와 산이는 윤상의 데뷔곡 ‘이별의 그늘’을 완벽하게 새로운 스타일로 불렀다는 후문이다.

윤상이 출연하는 ‘불후2’는 오는 21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된다.

한편 윤상은 오는 25일 오후 7시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단독 콘서트 ‘당신의 크리스마스에 보내는 편지(Letters to your Christmas)’를 연다. 콘서트에서 윤상은 기존의 히트곡은 물론, 자신이 작곡한 노래들을 소개하는 등 다양한 음악선물로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에게 감미로운 크리스마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