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은우 아들, 알고보니 레드애플 효석…“내 리듬감 아빠에게 물려받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은우 아들이 알고 보니 아이돌밴드 레드애플 효석으로 밝혀져 눈길을 끌었다.

20일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는 17살 연하 아내와 재혼해 새로운 가정을 꾸린 김은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은우가 아들 효석을 위해 직접 식사를 준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김은우의 아들은 아이돌밴드인 레드애플의 멤버로 훤칠한 키와 아빠를 닮은 훈훈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집에 온 효석은 아버지와 함께 재치 있는 개인기를 보이며 “내 리듬감은 아빠의 개인기에서 왔다”고 능청스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효석은 레드애플에서 드럼을 맡고 있다.

김은우 아들인 레드애플 효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은우 아들 레드애플 효석 아빠랑 붕어빵이네” “김은우 아들이 레드애플 효석이었네” “김은우 아들 레드애플 효석 잘생겼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