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영화 ‘미녀전쟁’ 아찔한 차 안 애정신 스틸컷 화제…어떤 상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미녀전쟁’의 아찔한 스틸컷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19일 영화 ‘미녀전쟁’이 전국 4개 상영관과 IPTV, 모바일 등을 통해 동시 개봉했다.

‘미녀전쟁’ 개봉과 함께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아내는 스틸컷도 함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극 중 남녀 배우가 차 안에서 벌이는 야릇한 애정신이 담긴 스틸컷이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미녀전쟁’은 허영심 가득한 여자들의 섹시한 망상 배틀을 그린 작품이다.

여고 동창 사인방 주연, 소진, 현미, 선희는 어릴 적부터 친하게 지냈지만, 서로에게 속내를 잘 드러내지 않는 친구들이다. 평범한 오피스걸 주연, 공무원 시험 4수생 소진, 모태 솔로 현미, 소식이 끊긴 선희는 어느 날 장미꽃 사진을 받게 되고 오랜만에 모임을 가진다. 여자 셋이 모이자 수다가 시작되고 선희가 오지 않은 상황에서 주연, 소진, 현미는 그동안 참고 있었던 허영이 발동한다.

세 여자의 농도 짙은 수다가 이어지고 있을 때 화제는 선희에게 옮겨가고 기다렸다는 듯 하나둘씩 선희의 험담을 늘어놓는다. 어릴 적 얼굴이 못생겼다는 이유로 늘 소외당했던 선희는 완전히 다른 모습으로 나타나고 영화를 더 흥미롭게 만든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