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석준 김미진 아나운서 부부 파경… “별거한지 오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석준 KBS 아나운서(38)와 김미진 전 한국경제TV 아나운서(35)가 결혼 7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22일 일간스포츠는 KBS 관계자를 인용해 “한석준 김미진 아나운서가 곧 이혼 도장을 찍는다. 별거한 지 이미 오래됐다. 변호사를 통해 재산 분할 문제 등 이혼에 대한 합의를 깔끔하게 끝냈다”고 전했다.

한석준 아나운서와 김미진 아나운서는 2004년 한석준 아나운서의 입사동기 김윤지 아나운서의 소개로 만나 2년의 열애 끝에 2006년 4월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 사이에 자녀는 없다.

지난 2003년 KBS 29기 공채로 입사한 한석준 아나운서는 ‘생생 정보통’ ‘1대100’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KBS의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 중이며, 김미진 전 아나운서는 한국경제 TV에서 퇴사한 후 현재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