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인영 아나운서, 맥심 표지모델서 9등신 몸매 뽐내 ‘아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N 스포츠의 정인영 아나운서가 아찔한 9등신 몸매를 뽐냈다.

남성 월간지 맥심 코리아(MAXIM KOREA) 측은 최근 2014년 1월호의 표지 모델로 나선 정인영 아나운서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정인영 아나운서는 누드톤의 초미니 드레스를 입고 있다. 정인영 아나운서는 화보를 통해 날씬한 허리, 매끈한 S라인의 보디라인과 함께 아찔한 자세로 가슴골을 드러내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이제껏 볼 수 없었던 과감한 노출과 함께 분위기 있는 스모키 메이크업을 더해 남성팬들의 마음을 흔들고 있다.

맥심 코리아 2014년 1월호에는 정인영 아나운서의 인터뷰 외에도 미스 맥심(MISS MAXIM) 콘테스트 우승자 김소희 등에 대한 기사가 실린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