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인뮤지스 세라 “닮은꼴 스타는 다코타 패닝과 안문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나인뮤지스 세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캡처
걸그룹 나인뮤지스의 멤버 세라가 닮은꼴 스타로 할리우드 배우 다코타 패닝과 방송인 안문숙을 꼽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의 ‘특선 라이브’ 코너에는 김종서, 나인뮤지스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세라는 “눈이 굉장히 크다. 들었던 닮은꼴 스타는 누구냐”는 질문에 “다코타 패닝을 닮았다는 소리를 들어봤고 안문숙 선배님의 젊은 시절을 닮았다는 소리도 들었다”고 답했다.

이날 나인뮤지스는 라이브로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톡식’(toxic)을 열창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