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서태지 “내년 완성된 9집 만나볼 수 있을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서태지(41)가 내년 9집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 서태지


서태지는 지난 24일 자신의 홈페이지에 올린 글에서 “한국에 정착한 후부터는 음악 작업이 잘돼 이제 거의 마무리 작업이 한창”이라며 “2014년 안으로는 모두 완성된 9집을 만나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태지가 앨범을 내기는 2009년 7월 발표한 정규 8집 이후 5년 만이다.

그는 글에서 “드디어 내년 초부터는 본격적인 녹음에 들어갈 수 있을 것 같다”며 “녹음 작업도 수개월씩 걸리는 작업이라 아직도 많은 시간이 필요하지만 나로서는 가장 힘든 작업을 마친 셈이라 마음이 한결 가벼워지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서태지는 8집을 끝으로 국내와 해외를 오가며 음악 작업을 했다. 올해 초에는 평창동 자택에 부모와 입주했고 지난 6월 자신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16세 연하의 배우 이은성과 결혼했다.

그는 이와 관련한 악성 댓글에 대해 “한물간 원로 가수에 어린 여자랑 사는 철없는 아저씨 맞다”며 “100년도 채 못 되는 짧은 삶, 마음 맞는 사람들끼리 즐겁게 나누다 갈 수 있다면 그걸로 좋겠지.(중략) 우리도 조금은 내려놓고 편하게 지내면 좀 더 알찬 삶이 열리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팬들을 다독였다.

또 자신의 일상에 대해 “TV를 거의 못 보는데 얼마 전 ‘상속자들’과 ‘응답하라 1994’는 본방 사수했다”며 “’상속자’는 안방마님 덕분에 재미있게 잘 보았고 ‘응답하라 1994’는 우리의 젊은 시절 이야기라 안 볼 수가 없다”고 말했다.

서태지는 ‘응답하라 1994’가 인기리에 방송되면서 다시 주목받았다. 이 드라마에는 서태지의 팬이 등장하고 성시경이 서태지와아이들의 2집 수록곡 ‘너에게’를 리메이크해 OST 곡으로 발표해 사랑받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