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전지현, 이민호 소속사 가나’ 폭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가 인기리에 종영된 드라마 ‘상속자들’을 패러디해 눈길을 끌었다.

25일 방송된 ‘별그대’ 3회 방송에서는 천송이(전지현 분)의 엄마 양미연(나영희 분)이 대사를 통해 ‘상속자들’을 패러디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맹장 수술로 병원에 입원한 딸 천송이를 찾은 양미연은 천송이의 소속사 측이 재계약 이야기를 꺼내자 “글쎄 제국이랑 팬텀이랑 얼마나 연락들을 해오는지”라고 말했다.

이는 ‘별그대’에 앞서 방송했던 ‘상속자들’에서 김탄(이민호 분)의 제국 그룹과 과거 소지섭이 출연했던 ‘유령’에 등장한 팬텀을 차용한 것. 센스 있는 상속자들 패러디가 팬들의 기억을 되살리며 웃음을 자아냈다.

네티즌들은 “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빵 터졌다”, “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난 눈치 못 챘는데”, “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아는 사람만 안다”, “별그대 작가 센스 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별그대 상속자들 패러디)

연예팀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