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응답하라 1994’ 도희 종영 소감 “평생 잊지 못할 추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타이니지 도희의 종영 소감이 화제다.

tvN ‘응답하라 1994’에서 서태지 광팬 조윤진 역을 맡아 구성진 전라도 사투리를 구사하며 큰 사랑을 받은 도희가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도희는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더운 여름에 시작했던 촬영이 추운 겨울 돼서야 끝이 났네요. 난생 처음 해보는 연기라 부족했던 저를 도와주시고 끌어주신 우리 응사 가족분들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평생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 간직하겠습니다. 수고 많으셨습니다. 벌써 보고 싶다”라며 종영 소감을 남겼다.

네티즌들은 “도희 이게 처음 해본 연기였어? 연기 신동이다”, “도희, 난생 처음 해본 연기가 이 정도라니”, “도희 연기자로 전향하길”, “도희 종영 소감 짠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응사앓이’를 양산하며 큰 인기를 끌었던 ‘응답하라 1994’는 오늘(28)일 오후 8시 40분 최종회를 남겨 두고 있다.

사진 = 도희 트위터

연예팀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