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응답하라 1994’ 시청률 11.9%로 종영…최고치 경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응답하라 1994’ 최고의 1분은 삼천포와 해태의 우정

tvN 인기 드라마 ‘응답하라 1994’(응사)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막을 내렸다.

29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28일 밤 방송한 응사 21화 ‘90년대에게’는 평균 시청률 11.9%, 순간 최고시청률 14.3%로 역대 케이블 드라마 중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하숙집에 마지막까지 남아있던 해태(손호준 분)가 짐을 싸면서 삼천포(김성균 분)와 함께 썼던 두꺼운 솜이불을 두고 ‘네 것이 내 것이고 내 것이 네 것 아니냐’며 우정을 나누는 장면이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응사는 앞서 27일 20화 ‘끝의 시작’ 편에서 처음으로 시청률 10%를 넘었다. 전작인 ‘응답하라 1997’은 시청률 7.55%로 종영했다.


나정(고아라 분)의 짝사랑으로 시작해 쓰레기(정우 분)가 마음을 열고 연인이 됐지만 결혼을 한 달 앞두고 나정이 해외 근무를 하게 되면서 이별했던 두 사람이 재회해 결혼하면서 나정의 남편 찾기 여정이 끝을 맺었다. 다음 달 3일에는 스페셜 프로그램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가 방송된다.

응사의 후속 드라마인 송지효·최진혁 주연의 ‘응급남녀’는 다음 달 24일 시작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