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고아라 인대파열, ‘응사’ 촬영 중 발목 부상..‘수술까지 예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아라 인대파열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29일 고아라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는 “고아라가 지난 12월 중순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촬영 중 오른쪽 발목을 접지르는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로 인한 통증에도 마지막 회 촬영까지 최선을 다하는 투혼을 보였다”고 덧붙였다.

고아라는 촬영이 끝난 후인 28일 오후 서울 강남의 한 병원을 찾았으며 정밀 검사 결과, 오른쪽 발목 인대 파열로 수술 및 휴식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 현재 고아라는 발목 보호대를 착용중이며 내년 1월 안에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고아라 인대파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고아라 인대파열, 많이 아팠을 텐데”, “고아라 인대파열..빨리 쾌차 하세요”, “고아라 인대파열..수술 잘 받길”, “고아라 인대파열..빠른 쾌유를 빕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고아라 인대파열)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