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시후 근황, 부여에 계신 할머니 보고싶어서..‘컴백은 언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시후 근황이 공개됐다.

29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박시후의 근황을 알기 위해 그의 할머니의 집을 찾아갔다.

박시후의 할머니는 “지난 번에 왔다 갔다. 며칠 됐다”며 “특별히 얘기한 건 없고 잠깐 보고 싶다고 왔다 갔다”고 말했다.

이어 할머니는 성폭행 무혐의를 받았다는 말을 꺼내자 “당연하다”고 말하고는 “컴백 중이라는 말에 대해서는 잘 모르겠다”라고 전했다.

지난 2월 15일 성폭행 혐의로 피소를 당한 박시후는 최근 중국영화 ‘향기’를 통해 컴백을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하지만 박시후 측은 “아직 국내 복귀 계획은 없다”라고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박시후 근황을 접한 네티즌들은 “박시후 근황..할머니까지 찾아가야하나”, “박시후 근황..박시후 할머니도 마음고생 심하셨겠다”, “박시후 근황..국내 복귀는 언제?”, “박시후 근황..잘 지내고 있구나”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MBC (박시후 근황)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