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 한 겨울에 비키니 패션 ‘급이 다른 섹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가 화제다.

가수 이효리 씨엘은 29일 방송된 SBS ‘2013 SBS 가요대전’ 2부에서 함께 무대에 올라 섹시미를 폭발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이효리의 ‘배드걸’과 씨엘의 ‘나쁜 기집애’를 리믹스한 곡으로 무대를 꾸몄다. 이들은 수영복 느낌의 의상과 핫팬츠를 입고 파격적인 자태를 뽐냈다.

두 사람은 서부영화를 연상케 하는 총소리와 함께 등장해 ‘배드걸스’를 부르며 좌중을 압도했다. 이효리는 수영복을 연상케 하는 시스루 상의와 핫팬츠를 입었고, 씨엘 역시 핫팬츠를 입고 섹시 카리스마를 뽐냈다.

이효리와 씨엘의 합동무대를 접한 후배들 역시 커다란 환호와 기립박수를 보내며 열광했다는 후문이다.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를 본 네티즌은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정말 섹시하다”,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한 겨울에 수영복 패션”,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역시 파격적”,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 급이 다른 섹시미”,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옷이 야하더라”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 (이효리 씨엘 합동무대)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