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로라공주’ 전소민, 개콘 ‘시청률의 제왕’서 독한 ‘셀프디스’…‘감기세포도 생명’에 “개소리” 일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전소민이 MBC 일일드라마 ‘오로라공주’를 패러디하면서 강력한 ‘셀프디스’와 함께 독설을 날려 눈길을 모았다.

전소민은 29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의 ‘시청률의 제왕’ 코너에 특별 출연했다. 이날 ‘시청률의 제왕’은 전소민이 출연한 일일드라마 ‘오로라공주’의 상황을 패러디했다.

여주인공의 배우가 어울리지 않는다는 박성광의 말에 전소민은 “그 역할 제가 할게요. 자극적인 신, 느낌 아니까”라며 등장했다. 이어 전소민은 뜬금없는 행동을 하면서 “막장, 이렇게 하는 거 아니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전소민은 ‘개그콘서트’의 마스코트인 브라우니 인형을 들고 나와서는 ‘오로라공주’에 출연한 개 이름을 따서 ‘떡대’라고 소개했다.

주변인물들이 모두 감기에 걸려 사망하자 전소민은 본격적으로 ‘떡대’와 대화를 시도했다.

떡대마저 감기에 걸려 쓰러져 전소민이 눈물을 흘리자 떡대는 말풍선을 통해 “감기 세포도 생명인데 내가 죽이려고 하면 감기 세포들도 느낄 거 같아요. 잘 지내보겠다”며 치료를 거부했다. 그러자 전소민은 떡대를 쳐다보면서 “개소리”라고 독설을 날려 폭소를 자아냈다.

’오로라공주’에서는 ‘암세포도 생명’이라는 취지의 대사가 등장해 논란이 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