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일베 잡는 일워, 일간워스트 ‘극좌파 새빨간 종북’ 일베 출신 오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간워스트 사이트가 화제다.

극우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인 일간베스트 저장소(이하 일베)의 대항마로 일간워스트 저장소가 등장했다.

지난 28일 오픈한 일간워스트 저장소는 일베를 패러디하면서 반대되는 성향을 지향한다는 취지에서 나왔다.

‘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라고 내건 일간워스트 저장소 홈페이지에는 ‘극좌파새빨간종북커뮤니티’라는 사이트 가입문구가 있고 사이트 메인 하단에는 ‘비추 버튼 이름은 민영화입니다’라는 문구가 있다.

또 메인화면에는 “일베와 다른 청정구역입니다. 일단 댓글에선 상호간 존댓말 권장. 출신커뮤니티 서로 묻지 말아요. 과거는 묻지 말기로 해요. 물론 일베 출신은 반성할 때까지 혼내주기로 해요”라는 글이 있다.

일간워스트 저장소는 폭발적인 관심을 얻으며 공개한지 15분 만에 일일 트래픽 초과로 사용이 제한됐으며 현재까지도 사이트 접속이 원활하지 않다.

사진 = 일간워스트 저장소 캡처

연예팀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