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bs연예대상’ 유재석 말실수, “느낌 아니까” 여기가 KBS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bs연예대상’ 유재석 말실수가 화제다.

개그맨 유재석이 30일 오후 서울 SBS 프리즘 타워에서 열린 ‘2013 SBS 연예대상’에서 KBS개콘 유행어를 언급하는 말실수를 했다.

이날 이효리는 홍현희와 ‘나쁜기지배’ 코너에서 함께 등장, 출연자들에게 돌직구를 날리며 폭소를 자아냈다.

이효리와 홍현희는 대상후보인 유재석에게 “대상을 총 몇 번 탔느냐”고 물었고, 유재석은 확실한 대답을 못했다. 이에 이효리는 “한번은 나랑 같이 탔다. 단독이었는데 내가 꽂아 준거 알지?”라고 물었다.

이어 “오늘 느낌 어떠냐”며 대상수상 가능성에 대한 질문을 던졌다. 이에 유재석은 “느낌 아니까~”라고 KBS ‘개그콘서트’의 유행어로 답했다. 이에 홍현희와 이효리는 “여기가 KBS야?”라고 버럭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 예능프로그램을 빛낸 스타와 작품을 시상하는 SBS 연예대상은 방송인 신동엽, 배우 김원희, 가수 크리스탈이 진행을 맡았으며, 가수 오종혁, 이효리, 엑소, 광희, 김종민, 배우 박준규, 예지원, 개그맨 홍현희 등이 축하무대를 꾸몄다.

사진 = SBS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