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mbc 연기대상’ 연정훈 홍수현, 연속극 부문 남녀 우수연기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연정훈과 홍수현이 ‘2013 MBC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연속극 부문 남녀 우수연기상을수상했다.

연정훈과 홍수현은 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MBC 본사에서 열린 ‘2013 MBC 연기대상’에서 연속극 부문 남녀 우수연기상 수상자로 호명돼 무대에 올랐다.

연정훈은 수상 직후 “감사하다. 일단 ‘금 나와라 뚝딱’을 사랑해 준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6개월이 넘는 촬영이었지만, 때론 힘들기도 했고 힘이 되 주기도 했다. 참 즐거운 작업이었다. 우리는 긴 시간 동안 현장에서 스태프들과 호흡을 맞추면서 서로를 위로할 수 있었는데, 혼자 방 안에서 글을 써 준 작가님께 감사드린다. 멋진 열정으로 연출해 준 감독님과 나머지 스태프들에게도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 “그리고 같이 연기한 선후배 연기자들, 특히 한지혜 씨께도 수고했다는 말 전하고 싶다. 감사드릴 분들이 정말 많다. 우리 회사 식구들 현장에서 고생 많았다. 마지막으로, 집에서 TV를 보고 계실 부모님과 아내에게 사랑한다는 말 전하고 싶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연기다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홍수현은 “상 탈 줄 예상 못했다. 이렇게 우수상 주셔서 감사하다. 이 상은 정말 ‘사랑해서 남주나’ 우수상이라고 생각하고 싶다. 우선 열정적으로 촬영하시는 감독님들과 작가님께 감사드린다. 또 저희 아직 많이 부족한데 가르쳐주시는 박근형 차화연 선생님 감사드린다. 야외 촬영에서 스태프들 고생 많이 하는데, 그 스태프들도 이 상 같이 했으면 좋겠다. 제가 상은 MBC에서 처음 받아 본다. 이렇게 주인공을 맡은 것도 처음이다. 이 인연으로 계속했으면 좋겠다. 소속사 대표님과 항상 저를 응원해주는 팬 여러분들 사랑한다”는 소감을 남겼다.

한편 이승기와 한지혜가 진행을 맡은 ‘2013 MBC 연기대상’은 올 한해 MBC를 빛낸 드라마와 배우들이 각 부문 수상 후보에 올라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사진 = MBC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