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MBC 연기대상’ 우수상 유이, 후덕 상체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겸 배우 유이가 ‘MBC 연기대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30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MBC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3 MBC 연기대상에서 여자 우수상 부문에서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에서 열연 중인 유이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유이는 어깨를 드러낸 튜브톱 드레스를 입고 풍성한 상체를 드러냈다.

유이는 “백원 역을 맡게 해준 작가님과 감독님, 스태프분들에게 감사하다. 모든 선배님과 동료분들, 소속사 관계자들에게도 고맙다. 애프터스쿨 멤버들도 사랑한다”고 감사를 전한 뒤 “빨리 상을 받은 게 아닌가 생각이 들 정도로 큰 상이 아닌가 싶다. ‘황금무지개’ 끝까지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TV를 보고 있을 부모님도 너무 사랑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우수상 남자 부문은 주말드라마 ‘금 나와라 뚝딱’의 연정훈이 수상했다.

사진 = MBC

연예팀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