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 심경변화 있었나? ‘진짜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 변신이 화제다.

30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피 끓는 청춘’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박보영과 이종석, 김영광, 이세영이 참석한 가운데 이종석이 금발로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이종석은 흰 셔츠에 블랙 롱 코트를 입고 금발로 변신, 놀라운 스타일 변신을 선보였다. 이종석은 금발로 변신한 이유에 대해 “올해가 가기 전에 새로운 스타일을 해보고 싶었다”며 “지금이 아니면 금발을 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 변신에 네티즌들은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너무 멋있다”,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 금발이 더 잘 어울리는 듯”,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대박이다”,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너무 귀여운 거 아니야?”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종석이 출연하는 영화 ‘피 끓는 청춘’은 1982년을 배경으로 충청도를 접수한 여자 일진 영숙(박보영 분)이 홍성농고 전설의 카사노바 중길(이종석 역)을 바라보는 내용을 담았다. 특히 ‘거북이 달린다’의 이연우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오는 1월 23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 = OSEN (‘피 끓는 청춘’ 이종석 금발)

연예팀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