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스타킹 떡대, 천재견 일일출연료 50~100만원 ‘연봉 1억 이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타킹 떡대 출연이 화제다.

MBC 일일드라마 ‘오로라공주’에 출연했던 강아지 떡대가 SBS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 깜짝 등장했다.

떡대는 25일 오후 방송된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서 억대연봉의 연기 천재견으로 등장, MC 강호동과 패널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패널로 출연했던 박해미는 떡대가 모습을 보이자 기쁜 마음을 표현했다. 떡대는 박해미가 반가워하며 몸을 쓰다듬자 발랄하게 애교를 부려 스튜디오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또한 떡대의 주인은 “억대 연봉을 진짜 받는 건가”는 패널들의 질문에 “떡내는 일일 출연료가 50~100만원이다. 연봉으로 보면 1억이 조금 넘는다”고 답했다. 특히 떡대는 즉석에서 패널들과 연기 호흡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스타킹 떡대 출연에 네티즌은 “스타킹 떡대 출연..떡대 너무 귀엽다”, “스타킹 떡대 출연..박해미를 알아보는구나”, “스타킹 떡대 출연..역시 영리한 떡대”, “스타킹 떡대 출연..떡대 상근이 만큼 인기 있는 듯”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 (스타킹 떡대)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