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동엽 폭로, 게이인 것 숨기고 결혼한 남자 ‘알고보니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동엽 폭로가 화제다.

24일 방송된 JTBC ‘마녀사냥’에서는 ‘자신이 소개해준 사람에게 말 못할 사연이 있을 경우 주선자가 취해야 할 행동’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MC 신동엽은 소개팅 주선자로부터 남자친구에 대한 충격적인 사실을 들었다는 사연에 대해 이야기하던 도중, “게이인 것을 숨기고 결혼해서 잘 살고 있는 지인이 있다”고 털어놨다.

신동엽은 “게이 중에서 결혼한 사람이 많다”며 “한 여자연예인이 결혼을 앞두고 있는 상황이었는데, 나는 그 여자와 결혼할 남자가 게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었다. 말할지 말지 고민했지만 결국 말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신동엽은 “이야기를 해줘야 하는 것인지 잘 모르겠더라. 지금은 잘 살고 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신동엽 폭로에 성시경은 “괴로움의 크기가 얼마든 알 건 알아야 한다. 모르고 행복하면 좋겠냐”고 물었고, 신동엽은 “말하기가 힘들더라. 게이도 장점이 많다. 따뜻하고 섬세해서 잘 살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신동엽 폭로에 네티즌은 “신동엽 폭로..난 누군지 알 것 같다”, “신동엽 폭로..그 여자연예인은 누굴까?”, “신동엽 폭로..그래도 말 해줘야 하는 거 아닌가? 안타깝다”, “신동엽 폭로..잘 살고 있다니 다행”, “신동엽 폭로..그 여자연예인은 아직도 모르고 있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JTBC ‘마녀사냥’ (신동엽 폭로)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