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서프라이즈’ 밀어낸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피파랭킹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과 코스타리카의 축구대표팀 평가전으로 MBC ‘서프라이즈’가 결방된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6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메모리얼 콜로세움 경기장에서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 이에 오전 10시 45분부터 방송되는 ‘서프라이즈’는 결방됐다.

오전 11시 현재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무리한 한국 국가대표팀은 곧 시작될 후반전을 준비하고 있다.

첫 골의 주인공은 196㎝의 장신 김신욱(26·울산)이다. 김신욱은 전반 9분 고요한의 패스를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선제골을 터뜨렸다.


코스타리카의 피파랭킹은 32위로 53위에 오른 대한민국보다 20계단 앞선다.

서프라이즈 결방에 네티즌들은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서프라이즈보다 재밌을까?”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서프라이즈한 승부나길”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우리나라 선수들 화이팅”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서프라이즈 기다린 사람들 섭섭할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MBC (한국 코스타리카 중계)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