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민정 2세 걱정, 이병헌과 결혼 했는데 외모 걱정 ‘어디 부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민정 2세 걱정이 화제다.

25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이민정의 화보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이민정은 리포터 조충현이 “2세 외모 걱정은 없다?”라고 물어보자 “그렇지는 않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이민정은 “만약에 딸이 태어났는데 이병헌 씨의 턱을 닮으면 어떻게 하느냐”라고 덧붙이며 걱정이 안 되는 건 아니라고 전했다.

이에 조충현 아나운서가 “남편을 디스하는 거냐”며 짓궂게 장난을 치자 “남편이 나쁘다는 게 아니라”라고 수습에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이민정 2세 걱정에 네티즌은 “이민정 2세 걱정..걱정될만하네”, “이민정 2세 걱정..이민정 너무 웃겨”, “이민정 2세 걱정. 그래도 눈코입이 예쁠 거 아니야”, “이민정 2세 걱정..걱정할 필요 없을 듯”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이민정 2세 걱정)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