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성균 도희 통화, 두 사람 무슨 사이? ‘부러워서 죽을 지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성균 도희 통화’

‘응답하라 1994’에서 호흡을 맞춘 김성균과 도희 통화가 화제다.

MBC ‘세상을 바꾸는 퀴즈’(세바퀴) 25일 방송분에서는 ‘인생 역전스타 특집’편 으로 ‘응답하라 1994’에서 사투리 연기로 스타덤에 오른 걸그룹 타이니지의 도희가 출연했다.

방송 중 도희는 극중 ‘삼천포’ 역을 맡아 큰 인기를 얻은 배우 김성균에게 전화를 걸었다.

도희의 전화를 받은 김성균은 다정한 목소리로 “윤진이가~”라며 전화를 받았다. 이어 김성균은 커플 연기가 어땠냐는 질문을 받자 “청춘 드라마 하고 싶었는데, 예쁜 우리 도희 만나서 행복했어요”라고 대답, 타이니지 도희를 미소짓게 했다.

김성균 도희 통화를 접한 네티즌은 “김성균 도희 통화..두 사람 잘 어울리네”, “김성균 도희 통화..다정하네요”, “김성균 도희 통화..좋은 인연 오래 이어가세요”, “김성균 도희 통화..역시 사투리 살아있네”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김인권, 전철우, 방대한, 홍성우, 김학래, 도희 등이 입담을 과시했다.

사진 = MBC (김성균 도희 통화)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