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일랜드 리조트, 2580·이은 오 마이 베이비 하차 논란에 해명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샤크라 이은 시댁 ‘아일랜드 리조트’ 비난 여론 직면…오 마이 베이비 하차 비난 빗발

아일랜드 리조트 “인터뷰 장면 안내보내기로 했다고 내보내”

샤크라 출신 이은의 시댁 아일랜드 리조트가 공사 대금 지급 논란에 휩싸여 파장이 확산되고 있다.

아일랜드 리조트는 지난 13일 첫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 이은의 시댁으로 소개된 바 있어 향후 이은의 방송 출연 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26일 MBC ‘시사매거진 2580’은 아일랜드 리조트 내 호화 빌라 인테리어 공사에 참여한 인테리어 업자들이 아일랜드 리조트로부터 공사 대금을 제대로 지급받지 못했다고 폭로했다.

해당 업체들은 아일랜드 리조트 측의 부도로 공사 대금 대신 골프장 이용 선불카드를 울며 겨자 먹기로 받았다고 입을 모았다.

이어 이들은 최근 ‘오 마이 베이비’에 부도가 난 아일랜드 리조트가 초호화 빌라로 소개되면서 아무렇지 않게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고 참을 수 없어 제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아일랜드 리조트의 한 간부는 ‘2580’과의 인터뷰에서 부도가 났음에도 선불 골프장 사용권을 지급한 것은 ‘배려’라고 밝혀 네티즌의 비난을 사고 있다.

이날 방송 뒤 네티즌들은 이은의 ‘오 마이 베이비’ 하차를 요구하는 등 비난 여론이 이어지고 있다. 이은이 아일랜드 리조트의 마케팅 실장 등으로 일하고 있는 만큼 합당한 책임을 져야한다는 주장이다.

하지만 오마이 베이비 하차와 관련해 SBS 측은 “사실을 확인하고 있다”면서 “(오 마이 베이비) 하차는 결정된 바 없다”는 신중한 입장을 밝혔다.

이번 논란에 대해 아일랜드 리조트 측은 ”이날 방송에서 인터뷰를 한 업체 대표가 방송 5일전 MBC와 인터뷰를 했지만 이틀 후 인터뷰가 나가지 않도록 다시 합의했다”면서 “시사매거진 담당자 J기자에게 수차례 연락했으나 MBC측이 의도적으로 묵살했다”고 주장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