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일렉트로닉 듀오 ‘다프트 펑크’ 그래미 어워즈 5관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프랑스 출신의 일렉트로닉 듀오 다프트 펑크가 제56회 그래미 어워즈에서 5관왕을 차지했다. 지난 2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개막한 시상식에서 다프트 펑크는 ‘올해의 앨범’과 ‘올해의 레코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베스트 댄스·일렉트로니카 앨범’, ‘베스트 엔지니어드 앨범-논 클래시컬’ 상까지 휩쓸며 5관왕에 올랐다. 프로젝트 그룹 매클모어 앤드 라이언 루이스는 신인상을 비롯해 ‘베스트 랩 앨범’, ‘베스트 랩 송’, ‘베스트 랩 퍼포먼스’ 부문에서 수상해 4관왕이 됐다. 뉴질랜드 출신의 17세 여성 싱어송라이터 로드는 히트곡 ‘로열스’로 ‘올해의 노래’와 ‘베스트 팝 솔로 퍼포먼스’ 부문을 수상했다. 브루노 마스는 ‘언오서독스 주크박스’로 ‘베스트 팝 보컬 앨범’ 상을 받았다.

김소라 기자 sora@seoul.co.kr
2014-01-2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